:::상보균 법무사 홈페이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개인파산이란
면 책
복 권
개인파산절차흐름도
파산면책 동시신청서
신청방법
절차의 흐름도
첨부서류
소모비용
신청서양식


파산신청기각사유, '신청이 성실하지 아니한 때'의 의미 ...
전성규  2008-11-11 20:48:04, 조회 : 6,717, 추천 : 840

대법원 2008.9.25. 자 2008마1070 결정 【파산선고】

【판시사항】
[1]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제309조 제1항 제5호에 파산신청의 기각사유로 정한 ‘신청이 성실하지 아니한 때’의 의미 및 법령상 요구되지 않는 내용에 관한 보정명령의 불이행을 이유로 또는 불충분한 보정에 대하여 추가적인 시정 기회의 부여 없이 곧바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이 허용되는지 여부(소극)

[2] 법원이 파산신청인에게 보정을 명한 사항 중 ‘친족의 재산란에 기재된 재산목록’과 ‘채권자에 대한 부채증빙자료’는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등에 정한 파산신청시의 첨부서류에 해당하지 않으므로, 이에 관한 보정명령을 완전히 이행하지 못하였음을 이유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는다고 한 사례

【결정요지】
[1]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제309조 제1항 제5호에서 파산신청의 기각사유로 규정하고 있는 ‘신청이 성실하지 아니한 때’라 함은 채무자가 위 법률 제302조 제1항에 정한 신청서의 기재사항을 누락하였거나 위 법률 제302조 제2항 및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규칙’ 제72조에 정한 첨부서류를 제출하지 아니하였고, 이에 대하여 법원이 보정을 촉구하였음에도 채무자가 정당한 사유 없이 응하지 아니한 경우를 말한다. 따라서 법원이 보정을 명한 사항이 위와 같이 법령상 요구되지 않는 내용에 관한 것이라면 채무자가 그 사항을 이행하지 못 하였다 하더라도 이를 이유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고, 또한 채무자가 법원의 보정 요구에 일단 응한 경우에는 그 내용이 법원의 요구사항을 충족시키지 못 하였다 하더라도 법원이 추가적인 보정 요구나 심문 등을 통하여 이를 시정할 기회를 제공하지 아니한 채 곧바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는다.

[2] 법원이 파산신청인에게 보정을 명한 사항 중 ‘친족의 재산란에 기재된 재산목록’과 ‘채권자에 대한 부채증빙자료’는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제302조 제2항 및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규칙’ 제72조에 정한 파산신청시의 첨부서류에 해당하지 않으므로, 이러한 사항에 관하여 파산신청인이 보정명령을 완전히 이행하지 못하였음을 이유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고, 설령 위 보정사항이 법령상 요구되는 필수자료의 제출을 요구하는 것이었다고 하더라도 일단 보정에 응한 파산신청인에 대하여 아무런 추가적인 시정의 기회 부여 없이 곧바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는다고 한 사례.

【참조조문】
[1]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제302조, 제309조 제1항 제5호,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규칙 제72조 / [2]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제302조, 제309조 제1항 제5호,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규칙 제72조

【전 문】
【재항고인】 재항고인
【원심결정】 제주지법 2008. 6. 26.자 2008라9 결정
【주 문】
원심결정을 파기하고, 사건을 제주지방법원 합의부로 환송한다.

【이 유】
재항고이유를 판단한다.

1.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제309조 제1항 제5호의 의미와 판단 기준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제309조 제1항 제5호에서 파산신청의 기각사유로 규정하고 있는 ‘신청이 성실하지 아니한 때’라 함은 채무자가 위 법률 제302조 제1항에 정한 신청서의 기재사항을 누락하였거나 위 법률 제302조 제2항 및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규칙’ 제72조에 정한 첨부서류를 제출하지 아니하였고, 이에 대하여 법원이 보정을 촉구하였음에도 채무자가 정당한 사유 없이 응하지 아니한 경우를 말하는 것이다.

따라서 법원이 보정을 명한 사항이 위와 같이 법령상 요구되지 않는 내용에 관한 것이라면 채무자가 그 사항을 이행하지 못 하였다 하더라도 이를 이유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고, 또한 채무자가 법원의 보정 요구에 일단 응한 경우에는 그 내용이 법원의 요구사항을 충족시키지 못 하였다 하더라도 법원이 추가적인 보정 요구나 심문 등을 통하여 이를 시정할 기회를 제공하지 아니한 채 곧바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는다.

2. 판 단
가. 기록에 의하면 다음 사실을 알 수 있다.
(1) 제1심법원은 파산신청을 한 재항고인에 대하여 ① 자동차 내역을 기재할 것(소명자료 첨부 요), ② 형사판결문을 제출할 것, ③ 친족의 재산란에 기재된 재산목록을 제출할 것, ④ 거주지 건물 등기부등본을 제출할 것, ⑤ 2002년~2007년 재산세 과세증명서를 제출할 것, ⑥ 개인채권자들 전부 및 20번, 22번 채권자에 대한 부채증빙자료를 제출할 것이라는 내용의 보정명령을 2007. 12. 28.자로 발령하였다.

(2) 재항고인은 2008. 1. 15. 제1심법원의 보정명령에 따라 위 ①, ②, ④, ⑤항에서 요구하는 자료를 법원에 제출하고, ③항에 대하여는 남편 신청외인의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증명서를, ⑥항에 대하여는 채권자 1명의 공정증서를 법원에 제출하였으나 나머지 채권자들은 재항고인에게 부채증명서를 발급하여 주지 않아 증빙서류를 제출하지 못한다는 사유서를 첨부하였다.

(3) 제1심법원은 재항고인에 대하여 추가적인 보정을 명하거나 심문을 여는 등의 아무런 절차를 거치지 아니한 채 2008. 1. 28. 재항고인의 신청이 성실하지 아니하다는 이유로 파산신청을 기각하였다.

나. 원심은 재항고인이 위 ③항, ⑥항에 관하여 보정명령을 성실하게 이행하지 아니하였고, 나아가 재항고인에게 파산원인이 없다는 취지의 부가적 판단을 추가하여 재항고인의 항고를 기각하고 제1심결정을 유지하였다.

다. 그러나 앞서 본 법리와 기록에 비추어 살펴보면, 원심의 위와 같은 조치는 위법하여 더 이상 유지될 수 없다.

(1) 법원이 보정을 명한 사항 중 재항고인이 이행하지 못하였다고 원심이 밝히고 있는 ③ 친족의 재산란에 기재된 재산목록, ⑥ 채권자에 대한 부채증빙자료는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제302조 제2항 및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규칙’ 제72조에 정한 첨부서류에 해당하지 아니하므로(법령은 채권자목록, 채무자의 재산목록, 채무자의 수입 및 지출에 관한 목록 등의 제출을 요구하고 있을 뿐이다), 이러한 사항에 대하여 재항고인이 보정명령을 완전히 이행하지 못하였음을 이유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은 허용되지 않는다(이 사건에서 재항고인은 위 ③항, ⑥항에 관하여도 자료를 일부 제출하였고, 나머지는 법원의 요구 내용에 대한 이해 부족이나 채권자의 비협조로 인하여 제출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2) 제1심법원은 재항고인이 보정명령에 따라 상당 부분을 이행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재항고인에 대하여 추가적인 보정을 명하거나 심문을 여는 등의 아무런 절차를 거치지 아니한 채 파산신청을 기각하였는바, 가사 ③항 및 ⑥항의 보정사항이 법령상 요구되는 필수자료의 제출을 요구하는 것이었다고 하더라도 일단 보정에 응한 재항고인에 대하여 아무런 추가적인 시정의 기회 부여 없이 곧바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은 허용될 수 없다.

(3) 원심은 부가적으로 재항고인에게 파산원인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취지로 판단하면서, 그 근거로 재항고인 남편의 재산이나 수입을 제시하고 있으나, 재항고인의 남편이 재항고인에 대하여 채무보증인의 지위에 있다거나 재항고인의 채무를 스스로 이행할 의사를 보이는 등의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이러한 사정을 재항고인의 파산원인 판단에 고려할 수는 없는 것이므로, 위 부가적인 판단 부분 역시 위법하다.

3. 결 론
그러므로 원심결정을 파기하고, 사건을 다시 심리·판단하게 하기 위하여 원심법원으로 환송하기로 하여 관여 법관의 일치된 의견으로 주문과 같이 결정한다.


대법관   양창수(재판장) 김영란 이홍훈(주심) 안대희
(출처 : 대법원 2008.9.25. 자 2008마1070 결정【파산선고】)


전성규
채무자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령은 채권자목록, 채무자의 재산목록, 채무자의 수입 및 지출에 관한 목록 등의 제출을 요구하고 있을 뿐 친족의 재산란에 기재된 재산목록, 채권자에 대한 부채증빙자료는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 제302조 제2항 및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규칙’ 제72조에 정한 첨부서류에 해당하지 아니하므로 이러한 사항에 대하여 보정명령을 완전히 이행하지 못하였음을 이유로 파산신청을 기각하는 것은 잘못된 것이며,

원심에서 채무자의 남편의 재산이나 수입을 이유로 채무자에게 파산원인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취지로 판단하는 것은 채무자의 남편이 보증인의 지위에 있다거나 채무자의 채무를 스스로 대신 변제할 의사를 보이는 등의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이러한 사정을 채무자의 파산원인 판단에 고려하는 것은 위법하다는 대법원의 견해입니다.
2008-11-11
20:54:5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7  개인파산 준비서류(2016년 7월 기준 대구지방법원 )    전성규 2016/07/01 706 4181
26  개인파산 준비서류(2012년 6월 기준 대구지방법원)    전성규 2012/06/09 986 5641
25  파산선고를 받고 재기에 성공한 사람들 중 외국의 유명인사들.    전성규 2009/07/31 1110 7060
24  친족재산 허위기재에 대한 판단(2009마78 면책)    전성규 2009/04/10 1147 6828
23  사립학교법 제57조 위헌제청 2005헌가21    전성규 2008/12/20 1156 7222
 파산신청기각사유, '신청이 성실하지 아니한 때'의 의미 ...  [1]  전성규 2008/11/11 840 6717
21  파산채권을 피보전채권으로 하여 채권자취소권을 행사할 수 있는지...    상보균 2008/09/05 862 5030
20  면책후 누락채권에 대한 대법원판결    전성규 2007/07/13 966 6154
19  개인파산신청시 개인채권자의 주소를 알 수 없는 경우의 대처방법    전성규 2006/12/20 1040 6037
18  면책불허가 사유가 있는 경우의 실무의 처리    전성규 2006/12/09 1116 5747
17  채무자의 보증인에 대한 효력    전성규 2006/12/09 1008 4730
16  면책절차 진행중의 강제집행에 대한 대처방법    전성규 2006/11/09 954 4373
15  면책의 합헌성 및 정당성    전성규 2006/11/04 934 3941
14  파산신청시 유체동산 압류의 대처방법.    전성규 2006/09/30 949 5799
13  면책결정의 보증인에 대한 효력(입법론)    상보균 2006/09/23 939 4163
12  면책불허가 사유    전성규 2006/09/01 950 4463
11  면책받은 채무자에 대한 추심행위    전성규 2006/09/01 937 4257
10  파산신청시 유체동산에 대한 강제집행 중지 및 해제 절차    전성규 2006/08/26 984 5386
9  압류할 수 없는 채권(민사집행법 제246조 등)    상보균 2006/08/17 1009 6021
8  자기책임의 원칙(연좌제 금지)    상보균 2006/08/05 974 5966

  1 [2]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jusun
 

스크롤 기능 끄기